심사평

Commentary

무려 206편의 작품이 접수되었고 그 중 내부 선정에 의해 언급된 30여 편의 작품을 심사위원이 함께 보았다. 이러한 과정을 속에서 30여 편의 작품 중에서 9편을 고르는 것은 그리 어렵지 않았지만, 그 중에서 선정작을 골라야 하는 부담감이 심사의 시간을 연장시키고 또 선정작 수를 늘이게 되는 요인으로 작용했다.

결과적으로, 무엇보다 선정작 3점은 촬영과 편집에 의해 이미지가 반복, 교차, 중첩, 대비되는 과정 안에서 그 의미가 미끄러지면서 또 끊임없이 재생성되는, 비디오아트의 순간들을 잘 담아내고 있다.

Maxim Franks의 <History Cycle>은 일상적으로 마주하게 되는 오브제들의 정보와 객관적인 사실이라 여겨졌던 내용들이 내레이션의 형식을 사용하여 병렬적으로 제시되었다. 이러한 방법론은 각 오브제들의 대비 속에서 보이는 것과 인식하는 것, 현실적인 것과 허구적인 것 사이의 미묘한 갈등을 고조시키며 몰입과 거리두기의 양가적인 태도를 동시에 불러일으킨다.  

송세진의 <Lip-Sync for your life>는 우리 사회를 이끌어가는 다양한 가치, 이념 그리고 여러 층의 목소리들이 개인과 집단, 국가 사이에서 불화하는 가운데 공존하고 단절되어 있으면서도 공통된 지점을 가지는 등의 복잡 다단한 이미지들을 다층적인 레이어로 표현하고 있는 작품이다.

Steafanski의 <restraint>는 완벽한 프레임 안에서의 절도 있는 3번의 유사한 제스처의 반복들이 반복을 목격하는 눈을 ‘제압’하는 효과를 낳으며 흥미를 끈다. 3번의 제스처는 나치에 의해 제압당하는 몸을 재연하고 있다는 점에서 더욱 역설적이다.

 

부산현대미술관 학예사 강선주

영상예술이론가 조은비

As many as 206 works were submitted on the entry this year. Among them, about 30 works picked via internal procedure were evaluated by judges. It was not that difficult to select 9 works among those 30 works, but burden caused by responsibility to select works have become a huge factor to extend time for selection as well as to increase the number of works selected.

Consequently, 3 of works selected well describe the moment of video art, where the meanings and subjects are sliding down and at the same time revitalizing ceaselessly, while the images are repeated, crossed, overlapped and contrasted by shooting and editing.

<History cycle> by Maxim Franks shows the information of objects that we face in daily lives and something that we regard as objective fact by utilizing narrative forms in parallel ways. This methodology causes ambivalent attitudes between being absorbed in and keeping away from something, escalating delicate conflicts between what is seen and what is recognized, as well as between something realistic and something fictional, under the contrast between each object.

<Lip-Sync for your life> by Se-jin SONG, expresses convoluted images in a multi-layered form. Those images show that a wide range of values, ideologies, and voices from various classes, all of which are leading our society these days, coexist while making conflicts between individuals, groups and a nation, describing they are separated from each other while having in commons on the other side.

<Restraint> by Steafanski attracts interest, creating the impact of dominating one’s eyes who witness restrained gestures repeated 3 times in similar ways in a completed frame. These 3 gestures seems paradoxical at the point that they are reenacting bodies suppressed by Nachi.

Sun-joo KANG, Curator, Museum of Contemporary Art Busan

Eun-bi JO, Image-Theory Specialist

This site was designed with the
.com
website builder. Create your website today.
Start Now